서울과 인접, 주거편리에 쾌적한 환경, 숲세권 힐링까지…아파트생활 염증 현대인들 ‘로망 주택’
고양시 삼송자이더빌리지·우미라피아노삼송·힐스테이트라피아노삼송 등 타운하우스 단지 주목

예전에는 아파트와 연립주택 또는 다세대주택 중에서 거주하고 싶은 집을 고르라고 하면 대부분 아파트를 선택했다. 생활 편의성 등 여러 면에서 연립·다세대주택보다 아파트가 유리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.

여전히 아파트 선호도는 높지만 ‘성냥갑’ 같이 빼꼭한 콘크리트 숲 같은 아파트 생활에 답답함과 싫증을 느낀 일부 현대인들은 생활과 공간의 자유로움을 찾아 단독·전원주택으로 발길을 돌리는 추세가 늘어나고 있다.

기사원본 : 한국경제 바로가기